강의촬영
OCW

2001년 MIT가 OCW(Open Course Ware)의 개념을 발표한 후 2003년에 500개의 강좌를 오픈했고 2002년 UNESCO 주최의 “Forum on the Impact of Open Courseware For Higher Education in Developing Countries”에서 OER(Open Educational Resources)를 제창했으며 2012년 파리 OER선언을 채택하는 등 국제사회에서 대학강의를 공개하여 인류의 보편적 가치인 배움의 질 향상에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후, 한국에서도 대학의 질 높은 강의를 대중에게 공개하자는 움직임이 있었고 2007년 정부주도하에 KERIS에서 KOCW 서비스가 시작되면서 한국사회 저변으로 OCW가 확산되었습니다. 삼육대학교에서도 우수강의를 KOCW와 SU-OCW를 통해 일반인과 지역사회에 공개하고 있으며 교수학습개발센터에서 OCW 강의촬영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플립드러닝 삼육대학교에서는 2014년부터 플립드 러닝 수업이 시작되었으며 실버스트림(강의저작 툴)을 통한 강의촬영 외에 교수학습개발 스튜디오에서 플립드 러닝에 활용할 강의를 전자칠판이나 크로마키를 촬영하여 제작하는 것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보강 학기 중 수업진행에 있어 부득이하게 휴강을 해야 할 경우, 오프라인 보강 외에 온라인 강의를 촬영하여 학습자들에게 제공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교수학습개발센터에서는 보강용 강의에 대하여 촬영을 지원하고 나아가 블렌디드 러닝이 형태의 수업이 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지원하고 있습니다.
기타 수업시간 내에 완료될 수 없는 실험수업, 재교육이 필요한 실습영상, 학습부진자나 수업미참여자를 위한 클립형 콘테츠 촬영할 수 있습니다. 신청하기를 통해 촬영목적과 촬영장소, 촬영시 활용할 기구, (콘텐츠)제작완료일 등을 작성해 제출한다면 담당자와 스케쥴 조정을 통하여 촬영을 지원합니다.

  

번호게시판 분류모집 분류모집 이름장소정원모집 상태